뉴스

부산 해운대구 한 아파트서 '독살 추정' 길고양이 3마리 죽은 채 발견됐다

BY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7월 31일

애니멀플래닛자료 사진 / pixabay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독극물 등에 의해 죽은 것으로 의심되는 길고양이 3마리 사체가 발견돼 동물단체가 수사에 촉구했습니다.


31일 동물자유연대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틀 동안 부산 해운대구 센텀시티에 위치한 한 아파트에서 길고양이 3마리가 잇따라 죽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그중 1마리는 처음부터 죽은 채 발견돼 주민 신고를 받은 경찰에서 수거했으며 2마리는 발견 당시 숨이 미약하게 있어 동물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에 눈을 감았는데요.


동물병원에서 죽은 길고양이 2마리에 대해 피검사를 한 결과 독살 등 외부적 요인에 의한 타살이 의심된다는 소견을 내놓았다고 합니다


애니멀플래닛자료 사진 / pixabay


병원 관계자는 "캣맘들이 하루 전날 고양이가 건강한 상태로 있는 것을 확인했고 자연 상태에서는 2마리가 이렇게 동일한 양상으로 죽는 확률이 로또를 사야 할 확률과도 같아 외부적 요인에 의한 타살로 추정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 아파트에서는 최근 고양이 집이나 먹이통이 사라지고 파손되는 일이 잦았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최근 몇 달 사이에도 고양이 4마리가 잇따라 숨진 채 발견됐다는데요.


지난해 이 아파트에서는 고양이 사체 5구와 포획용 틀 등이 잇따라 발견돼 경찰이 범인을 검거해 처벌한 사례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편 동물단체는 2년 전에도 이 아파트에서 9마리의 고양이가 죽었다면서 경찰의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애니멀플래닛자료 사진 / pixabay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