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공감

앞 보지 못해 '안락사' 당할 뻔했다가 이연복 셰프 입양한 강아지 생일이의 놀라운 폭풍 성장

BY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5월 28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_@fuxtom


'중식 대가' 이연복 셰프가 입양했던 유기견 생일이 기억하시나요? 앞을 보지 못해 안락사 당할 위기에 처했던 아기 유기견이었는데요.


생일이라는 이름을 얻은 아기 유기견이 몰라보게 폭풍 성장한 근황이 공개돼 보는 이들을 놀라게 만들고 있습니다.


이연복 셰프는 지난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조막만했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지고 덩치가 훌쩍 커진 생일이 사진을 공개했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입양 당시보다 몸집이 훨씬 커진 것은 물론 활발해진 생일이 근황이 담겨져 있어 입을 떡 벌어지게 합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fuxtom


그는 "와~~우리 생일이 가 이렇게 컸어요"라며 "이제 몸무게가 10키로가 넘어가요. 엄청 건강하고 활기가 넘쳐요"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이제 달려 와서 좋다고 덮치면 감당하기 힘들 정도예요"라며 "그래도 건강해서 좋아요 ^^"라고 덧붙였습니다.


끝으로 이연복 셰프는 "#생일이 #사지말고입양하세요 #이연복"이라고 해시태그를 달아 입양을 독려해 눈길을 끌었는데요.


폭풍 성장한 강아지 생일이 사진을 접한 팬들은 "많이 컸네요", "생일이 정말 귀여워요", "와 진짜 금방 크네요", "너무 보기 좋네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냈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fuxtom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