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관리 안된 기나긴 발톱"…지드래곤 반려견 가호 근황 사진 공개에 '방치' 논란

BY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6월 29일

애니멀플래닛(왼) facebook_@gdragon, (오) 온라인 커뮤니티


그룹 빅뱅 멤버이자 리더 지드래곤이 반려견 가호를 방치했다는 논란이 제기 되면서 누리꾼들의 뭇매를 맞고 있습니다.


지드래곤이 과거 인스타그램에 올린 고양이 사진에는 항의하는 댓글이 잇따라 달리는 등 문제를 제기하고 있지만 지드래곤은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는 상황입니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지드래곤 부모님이 운영하고 계신다는 펜션에서 지내고 있다는 반려견 가호와 졸리 근황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는데요.


공개된 사진 속에서 반려견 가호는 발톱이 상당히 길어 있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GD TV


사진을 올린 누리꾼은 "현재 몇 년째 부모님이 운영하는 펜션에서 지내는데 거의 방치 상태로 보임"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누리꾼은 "강아지들 발톱은 혈관까지 자라서 미리미리 깎아줘야하고 저렇게 길어버리면 자라 나온 혈관까지 같이 잘려서 피가 철철 나기 때문에 함부러 자르지도 못함"이라고도 지적했는데요.


그러면서 "참고로 저 강아지는 샤페이라는 종인데 저런식으로 키우면 절대 안됨"이라며 "실내에서 주인관리랑 애정 엄청 받으면서 자라야함 야생으로 키울 종이 아님 더위 추위와 피부병에 엄청 취약한 종"이라고도 설명했습니다.


게시물의 진위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드래곤이 반려견 가호를 방치했다는 논란인 일파만파 확산되고 있는 양상인데요.


애니멀플래닛온라인 커뮤니티


그도 그럴 것이 과거 가호는 과거 지드래곤은 반려견 가호와 함께 화보 촬영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이밖에도 시상식 포토월 행사, 리얼리티 프로그램 등에도 반려견 가호와 같이 나온 적 있어 많은 이들이 실망감을 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또한 지드래곤이 최근에 반려묘를 입양했다는 점 또한 공분을 키웠는데요. 하지만 이에 대해 지드래곤은 별 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어 논란은 진행형입니다.


한편 한 팬은 펜션 측에 지드래곤 반려견 가호의 상태에 대해 문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펜션 측은 반려견 가호를 위해 애견 출장 서비스를 신청해 관리해줬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애니멀플래닛facebook_@gdragon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