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럭에 실려 보호소 들어온 푸들…오랫동안 방치된 탓에 레게머리한 듯 털 길게 자라있었다

2021-04-14 · 감동바다
털이 너무나도 심하게 엉켜 있었던 푸들 믹스견은 누가 봐도 고통스러워 보였습니다. 온몸 이곳저곳 상처투성이였던 녀석.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요.
인기 콘텐츠
태어난지 3주도 안됐는데 돌연 눈 감고 죽은 새끼 붙잡고 오열하는 어미 북극곰의 절규
처음 보는 행인 따라서 마트 들어와 자기 좋아하는 사료 짚으며 사달라 조르는 길고양이
ㆍ이효리가 제주 신혼집서 떠올린 '단짝' 순심이와의 추억과 이별을 직감한 순간 ㆍ하루도 거르지 않고 '8년째' 주인 아저씨 퇴근할 시간에 지하철역으로 마중 가는 강아지 ㆍ운전 도중 차량 고장나서 도로 위에 멈춰버리자 주인 돕기 위해 뒤에서 같이 미는 강아지
인기 비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