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통에 버려져 있던 새끼 고양이 구조해 지극정성 돌봐주신 할머니의 소원

2021-04-26 · EBS 세나개 x 고부해 - 왜그러냥? 귀엽개!
어지럼증을 앓게 된지 10년이 된 할머니. 그런 할머니는 쓰레기통에 버려져 있던 새끼 고양이를 구조해 돌보셨는데요. 할머니에게는 조금 특별한 소원이 있으셨습니다.
인기 콘텐츠
뒷다리 마비로 바닥에 '질질' 끌고 다니던 강아지가 '휠체어' 선물 받자 보인 반응
서울시, 도심 유기동물 '입양카페' 연말까지 시범 운영…가정 내 임시보호와 입양 연계
ㆍ자기 홀로 두고 '무지개 다리' 건넌 동생 그리워하며 결국 눈물 흘리는 형아 강아지 ㆍ주인 몰래 산책 나갔다가 '실종'됐는데 뜻밖에도 북극 한복판에서 발견된 강아지 ㆍ집사가 나갔다 돌아오면 현관문 앞에서 두 발로 '벌떡' 일어선 채 반겨준다는 고양이
인기 비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