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좋아요 남기면 사료 기부한다!"…SK텔레콤이 버려진 유기동물 위해 '깜짝' 준비한 밥차 이벤트

애니멀플래닛팀
2020년 04월 21일

SK텔레콤이 세계적인 반려동물 식품 전문 기업 네슬레 퓨리나와 손잡고 '점프 AR'과 퓨리나 원 캣이 함께하는 '전국 냥집사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21일 SK텔레콤에 따르면 동물을 사랑한다면 누구나 점프 AR 앱에서 '전국 냥집사 이벤트' 참여가 가능하다고 하는데요.


본인이 키우고 있는 고양이 사진을 찍어 공유하면 애묘용품을 무료로 받고 '좋아요'만 남겨도 유기동물 보호소에 사료를 기부하는 사회적가치 활동에 동참할 수 있답니다.


먼저 애묘인 고객은 5월 3일까지 진행되는 '우리집 미묘냥 자랑대회'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30만원 상당의 고급 원목 캣타워(3명), 고양이의 특성(나이/몸무게/알레르기/특이증상)을 고려한 퓨리나 원 캣 맞춤 사료(400명)를 받을 수 있습니다.


애니멀플래닛SK텔레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점프AR 앱 내 'AR 동물원'에서 반려묘와 AR 동물을 한 화면에 담아 사진을 찍고, 인스타그램에 사진과 해시태그 '#미묘냥자랑', '#JUMPAR', '#퓨리나원캣'을 등록하면 된다.


SK텔레콤은 이번 이벤트를 애묘인들이 고양이 사진을 찍고 SNS에 활발히 공유한다는 점을 착안했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애묘 인구도 가파르게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농림축산부에 따르면 국내 반려묘 수는 2018년 230만마리로 2010년 대비 약 93% 증가했습니다.


이외에도 SK텔레콤과 네슬레 퓨리나는 유기동물 보호소에 최대 1만끼의 사료를 지원하는 '유기동물 밥차 캠페인'을 오는 5월 4일부터 5월 31일까지 진행합니다.


애니멀플래닛SK텔레콤


유기동물수가 2018년 기준 12만에 이르는 가운데 더욱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한 행사인데요. '점프AR' 앱에서 해당 캠페인에 '좋아요'만 남기면 동물자유연대에 사료를 기부할 수 있습니다.


'좋아요' 개수가 100개, 1000개, 3000개, 5000개를 돌파하면 각각 100Kg, 300Kg, 500Kg, 1000Kg(1만끼)의 사료를 지원하는 방식입니다.


한편 SK텔레콤은 지난해부터 유기동물분양센터에 AR 동물원을 개장하고, 세계자연기금(WWF)와 멸종위기 동물 보호를 위한 '동물 없는 동물원' 캠페인을 펼치는 등 동물보호를 위한 각종 사회적가치 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전진수 SK텔레콤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점프 AR' 서비스를 통해 관련 기업과 유기동물 보호 활동에 동참해 기쁩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생활 속에서 재미있고 의미있는 AR 콘텐츠를 경험하도록 개발에 힘쓸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애니멀플래닛SK텔레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