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잡아달라고 내밀었는데 집사가 잡아주자 기분 좋아서 해맑게 '방긋' 웃는 댕댕이

2021-02-22 · Puppies Planet
집사한테 손 잡아달라고 내밀었는데 정말 집사가 잡아주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기분 좋은 강아지는 뒤돌아보며 웃었습니다.
인기 콘텐츠
"전기밥솥 안에 말랑말랑하고 꾸덕꾸덕 새하얀 마시멜로가 쏙 들어가 있었습니다"
보호소 철장 안에서 자기도 밖에 나가고 싶다며 "제발 데려가달라" 애절하게 우는 고양이
ㆍ"여러분, 사진 속에 꽁꽁 숨어 있는 우리집 검은 고양이 좀 제발 찾아주세요!" ㆍ주인의 무관심과 방치로 누더기 털 속에 파묻혀 있던 강아지가 '묵은 털' 밀자 생긴 변화 ㆍ강아지 집에 두고 외출할 때 '립스틱'은 꼭 눈에 보이지 않는 곳에 숨겨 놓아야 하는 이유
인기 비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