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각한 피부병에 오랫동안 굶주린 탓에 마른 상태로 구조된 뒤 처음 치료 받은 유기견의 눈물

2021-07-19 · 감동바다
털이 다 벗겨질 정도로 심각한 피부병에 오랫동안 굶주려서 뼈가 앙상하게 보였던 유기견이 있습니다. 다행히도 구조대를 만난 후 녀석의 앞길은 확 바뀌었습니다.
인기 콘텐츠
경기장 난입해 공 가로챈 강아지가 선수들 다 제치고 '이달의 선수상' 받았다
트렁크에 올라타려고 '아등바등'하는 댕댕이 도와주려고 안간힘 쓰는 꼬마 소년
ㆍ거울 속에 비친 '풍만한 자기 몸매' 보고 당황했는지(?) 고개 돌려 집사 보는 고양이 ㆍ집사가 '자기 최애' 곰돌이 인형 더러워서 세탁기에 돌리자 댕댕이가 실제 보인 반응 ㆍ현관쪽 시끄럽길래 무슨 일 있나 봤더니 포스트잇 잡으려 '폴짝' 뛰고 있는 고양이
인기 비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