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택배견 경태 아프다며 모금한 '후원금 6억원' 먹튀 의혹 경태 아부지 커플의 소식이 전해졌다

BY 애니멀플래닛팀
2022년 11월 02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_@gyeongtaeabuji


반려견 경태와 태희 수술비 명목으로 후원금을 모금한 뒤 잠적했다 경찰에 검거된 택배기사 경태 아부지가 후원금 6억원을 가로챈 혐의로 기소됐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2일 서울동부지검 형사2부(이용균 부장검사)는 사기와 기부금품법 위반 혐의로 택배기사 경태 아부지를 지난달 28일 불구속 기소하고 여자친구는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는데요.


검찰에 따르면 경태 아부지 커플은 지난 3월 말부터 4월 초까지 반려견 경태와 태희 수술비 명목으로 인스타그램 팔로워 1만 2808명으로부터 모두 6억 1000만원을 받아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태 아부지 커플은 반려견 경태와 태희가 심장병을 진단 받았는데 누가 차 사고를 내고 가버려 택배 일을 할 수 없다며 후원금을 모금한 바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는 이들에게 개별 메시지를 보내 돈을 빌리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애니멀플래닛instagram_@gyeongtaeabuji


이후 이들은 빌린 돈도 대부분 상환하지 않았고 논란이 불거지자 운영하던 반려견 경태와 태희 인스타그램 계정을 패쇄한 뒤 잠적하기도 했습니다.


경태 아부지 커플은 모금액과 사용처를 후원자들에게 공개하지 않은 채 빚을 갚거나 도박 자금으로 돈을 쓴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지난 4월 피해자 6명으로부터 모두 5억 3000여만원을 편취 당했다는 내용의 고소를 접수하고 수사에 착수했죠. 경태 아부지의 여자친구는 수사 과정에서 주범으로 드러나 구속됐는데요.


검찰은 이후 계좌추적 등 보완수사를 통해 팔로워 1만 2802명이 약 8000만원을 더 후원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피해자들은 법원에 배상명령을 신청해 피해 금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한편 택배기사 경태 아부지는 택배 일을 하면서 반려견 경태를 택배 차량에 태우고 다녔다가 SNS상에서 화제를 모으며 인기를 끌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gyeongtaeabuj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