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공감

발작 일으켜서 쓰러진 환자 이송하기 위해 출동한 구급 대원이 앰뷸런스에 강아지들 태운 이유

BY 애니멀플래닛팀
2022년 11월 26일

애니멀플래닛instagram_@josyplana


앰뷸런스는 다른 차량들과 달리 위급한 환자나 부상자를 신속하게 병원으로 실어 나르는 차량입니다. 일명 구조차량이라고 할 수 있죠.


그런데 앰뷸런스에 때아닌 강아지들이 타고 있다면 믿으시겠습니까.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 대원이 앰뷸런스에 강아지들을 태운 것입니다.


도대체 왜 구급 대원은 강아지들을 앰뷸런스에 태운 것일까요. 여기에는 그럴 수밖에 없었던 이유가 밝혀졌습니다.


사연은 이렇습니다. 브라질 상파울루주 바우루 지역에서 갑자기 한 남성이 발작을 일으키면서 쓰러지는 일이 벌어졌는데요.


애니멀플래닛instagram_@josyplana


신고를 받은 구조 대원은 서둘러 남성을 앰뷸런스에 태운 뒤 병원으로 향하려고 서둘러 준비를 했습니다.


그때 발작을 일으키며 쓰러진 남성 주변에 강아지 두 마리가 서성이며 자리를 떠나지 않아고 있었습니다. 두 강아지들은 남성에게 붙어 있으려고 한 것.


알고보니 남성이 키우던 강아지였습니다. 그 모습을 지켜보던 구급 대원은 강아지들도 앰뷸런스에 태웠습니다.


사실 규정에 따르면 강아지들을 태우면 안되지만 강아지들이 앰뷸런스를 따라올까봐 걱정됐던 것이었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josyplana


앰뷸런스를 따라오던 도중 자칫 잘못해 차량에 치이는 등의 사고를 당하는 것이 염려됐던 구조 대원은 강아지들도 앰뷸런스에 태우고 병원으로 향했죠.


병원에 도착한 남성은 곧바로 입원 절차를 받았고 앰뷸런스를 타고 병원에 따라온 두 강아지는 병원에 들어가지 못해 입구에서 남성이 나오기만을 기다리고 또 기다렸습니다.


다행히도 남성은 의식을 되찾았고 건강에도 크게 이상이 없다는 소견을 받았는데요. 그렇게 남성은 다시 강아지들을 품에 안을 수 있었다는 후문입니다.


집사가 쓰러지자 걱정돼 주변을 서성였던 두 강아지들. 그리고 그런 강아지들을 걱정해 앰뷸런스에 태워준 구급 대원까지 누리꾼들은 박수를 보냈습니다.


애니멀플래닛instagram_@josypla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