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에 치여서 서서히 죽어가는 자기 새끼 제발 좀 살려달라며 목놓아 우는 어미개

2021-04-13 · KBS동물티비 : 애니멀포유 animal4u
어린 새끼가 울면 울수록 더 크게 울부짖는 어미견의 울음 소리는 마치 '제발, 우리 새끼 좀 살려주세요'라고 말하는 듯이 들려 마음을 아프게 합니다.
인기 콘텐츠
뽀시래기 시절부터 잘생긴 말과 사랑에 빠져 24시간 내내 붙어 다니는 '사랑꾼' 고양이
날개 쭉 뻗어서 하늘 날고 있는 친구 등 위에 '무임승차(?)' 했다가 딱 걸린 갈매기
ㆍ2년 전 납치 당해 헤어졌던 주인과 극적으로 다시 만나자 꼬리 흔들며 품에 안기는 강아지 ㆍ버스 정류장 주변에서 비 맞고 앉아 있는 유기견에게 자기 우산 내어준 어느 청년 ㆍ추워서 몸 잔뜩 웅크린 채 비 맞고 자는 길고양이 위해 어느 행인이 놓고 간 우산
인기 비디오